역삼동회계사 역삼동세무사

둘째가 아침에 뜬금없이 말했다.

특별히 할 말이 없어 이미테이션도 좋은거야. 괜찮아. 했더니

아 초대받았다고 하면서 소리를 지르고 간다.

이게 무슨일이지 생각해보니

이미테이션 인비테이션

이 글을 공유합시다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

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.